여행/캠핑

돼지저금통과 바나나 들고 세계여행 여덟살 꼬마에 어른들 반응은

 목록
Aiden Lee , 2019.04.08 AM 11:00, 748회 읽음 글 주소
러시아 남부 카스피해 연안의 아스트라칸에 사는 여덟 살 소년이 혼자서 세계여행을 떠난다는 메모를 남기고 집을 나가 경찰이 수색에 나서는 소동이 빚어졌다.
러시아 남부 카스피해 연안의 아스트라칸에 사는 여덟 살 소년이 혼자서 세계여행을 떠난다는 메모를 남기고 집을 나가 경찰이 수색에 나서는 소동이 빚어졌다.

몇 시간 뒤 소년은 집에서 멀지 않은 길거리에서 발견됐는데 어이없게도 백과사전 몇 권, 돼지저금통, 장난감 비행기, 바나나 한 조각이 그의 짐 전부였다. 어린 탐험가는 구조대원에게 발견됐을 때 버스를 세 번 갈아 탄 뒤 계속 걸었더니 이미 지쳤다며 쉬고 싶다고 푸념을 했다고 러시아 내무부의 트위터가 전했다.

소셜미디어에는 소년의 용기가 가상하다고 격려하는 댓글이 이어지고 있다고...

자세한 내용은 상기 링크 참고하세요~~

출처) 서울신문


 
  • #꼬마
  • #세계여행
  • #바나나
  • #돼지저금통
  • #반응
thumb_up_alt  0
주소 복사
0 개의 댓글
회원만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.
'로그인' 으로 이동